내가 사랑하는 라디오 프로들


내가 사랑하는 라디오 프로들

운전을 하면서부터 라디오를 참 많이 듣게 된다. KBS 2 FM의 [이지애의 상쾌한 아침]과 [황정민의 FM대행진], [윤상의 팝스 팝스], MBC의 [이문세의 오늘 아침], KBS 1 FM의 [세상의 모든 음악], [새아침의 클래식], CBS의 [허윤희의 꿈과 음악 사이에] 등을 주로 듣는데, 이중에서도 꼭 놓치지 않고 들으려고 하는 두 프로가 있으니, KBS 1 FM의 오전 6시부터 7시까지 하는 [새아침의 클래식]과 CBS 라디오의 오후 10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되는 [허윤희의 꿈과 음악 사이에]가 그것이다. [새아침의 클래식]은 바로크 음악만을 다루는 클래식 방송인데, 찰랑거리는 쇳소리를 내는 챔발로(합시코드) 소리를 워낙 좋아하는지라 이 프로를 듣다보면 아.......


원문링크 : 내가 사랑하는 라디오 프로들